분류없음2012.12.12 06:30

 대한민국 최고 기업, 삼성의 범죄는 차고도 넘친다. 국민들에게 직접적인 피해를 주는 범죄들은 곧잘 드러난다. 하지만 곧 잊혀진다. 그리고 이건희는 처벌받지 않는다. 이건 진리다. 현재까지는...




 

 간접적인 피해를 주는 범죄는 돈을 갈취하는 것, 뺏어가는 것, 뇌물을 먹여 불법을 저지르는 것 등을 말하는데 이건 참 교묘하다. 내부고발자가 나타나서 정확한 증거를 들이밀지 않으면 찾기 힘들다. 그렇게 2007년 김용철 변호사가 매우 구체적인 증거를 듬뿍 들고 삼성의 비리에 대해 양심고백을 했다.반향은 컸다. 하지만 잠깐이었다. 그 와중에 진실을 알려야하는 우리나라 언론(이라도 쓰고 찌라시라고 읽어 마땅한)들의 태도를 보자. 그들은 삼성의 범죄를 기사로 쓸 수 있는 용기가 없다.



 김용철 변호사의 이 내부고발은 진실을 원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줬지만 동시에 절망도 줬다. 이번에는 삼성도 빠져나갈 수 없을 것이라 생각했지만 역시 삼성의 힘은 거대하다. 초법적인 줄은 알았지만 이렇게까지 완벽할 줄은 몰랐다.



 나는 삼성광고와 관련해서 기대하고 있는 게 하나 있다. 

유명 연예인 중 누군가 나와서,

'나는 삼성광고를 찍지 않았습니다. 몇 억의 광고비를 약속받았지만 수많은 범죄를 저지르고 합당한 벌을 받지도 않는 삼성광고는 찍을 수 없습니다'라고 인터뷰하는 걸 보고 싶다.

그리되면 더 많은 젊은이들이 삼성에 대한 '불편한 진실'을 찾아볼 것이고 그러면 투명하고 정의로운 세상은 좀 더 일찍 올거라고 믿기 때문이다.


 최근 이정희 대선후보가 '다카키 마사오'를 음지에서 양지로 끌어냈듯이 말이다.


 삼성을 생각한다, 출간 이유 풍경, 출간이유를 말해주다 -하승우-

 삼성을 생각하는 소비의 정치학 -홍성태-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분류없음2012.12.08 09:00

 세습, 사전을 찾아보니 '재산을 물려받는다'는 뜻이다. 두어가지 뜻이 더 있는데 하나는 '세상의 풍습'이고 다른 하나는 '말이나 소의 나이 세 살을 이르는 말'이다. 웬지 삼성의 세습은 세번째 뜻 같다는 생각이 문득 든다. 






 에버랜드 전환사채 편법발행에 대한 내용은 아래와 같다.





결론
1. 16억의 세금만 내고 200조 기업을 물려받았다.
2. 이 모든 일은 이건희와 이재용 몰래 에버랜드 사장이 혼자 알아서 한 일이다.
3. 경영능력이 검증되지 않은 이재용에게 삼성그룹전체를 넘겨주기 위해 임직원들이 온갖 불법,탈법 행위를 저질렀다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분류없음2012.12.08 08:00




 내가 꾸준히 삼성을 반대하는 것은 보통의 삼성인들때문이 아니다. 이건희, 그의 가족, 그리고 그들을 위해 불법을 저지르는 가신(이라고 쓰고 범죄자라고 읽어 마땅한)들의 범죄행위를 욕하는 것이다. 여기서 가신이라 함은 꼭 삼성수뇌부만을 일컫는 게 아니라 곳곳에 숨어있는, 삼성장학생으로 일컬어지는 삼성부역자들도 포함된다.

 김용철 변호사의 '삼성을 생각한다'를 읽고 삼성의 비리 3총사를 다음과 같이 정리했다.


* 그림을 클릭하면 크고 자세히 볼 수 있다.



 나는 당신이 삼성인이라고 해도, 삼성제품을 산다고 해도, 삼성을 찬양한다고 해도 반대하거나 욕할 의향도 없거니와 그럴 권리도 없다. 다만 '안티삼성, 삼성불매'를 외치는 사람들의 글을 찾아보고 이야기도 들어보라고 권하고 싶다.

 삼성반도체 공장에서 일하던 사람 중 여럿이 죽어나갔다. 아직도 삼성은 산재인정을 하지 않고 있으며 적은 돈으로 그들의 가족을 회유하고 있다.

 태안반도 기름유출 사고에 대해 삼성은 2012년 현재 단 한푼도 배상하지 않고 있다. 그 기름때를 닦은 사람은 삼성이 아니고 우리국민들이 자발적으로 한 것이었다.


 당신이 삼성반도체에서 일하지 않아서 안심인가? 태안근처에 살지 않아서 당신의 일이 아니라고 생각하는가? 

 

 나는 침묵 했습니다   


-에밀 구스타프 프리드리히 마틴 니묄러-


독일에 처음 나치가 등장했을 때

처음에 그들은 유태인을 잡아갔습니다.
그러나 나는 침묵했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 다음에 그들은 공산주의자들을 잡아갔습니다.
그러나 나는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공산주의자가 아니었기 때문이지요. 

그 다음에 그들은 사회주의자들을 잡아갔습니다.
그때도 나는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사회주의자가 아니었기 때문이지요. 

그리고 그 다음엔 노동운동가들을 잡아갔습니다.
나는 이때도 역시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노동운동가가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이제는 카톨릭교도들과 기독교인들을 잡아갔습니다.
그러나 나는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기독교인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어느 날부터 내 이웃들이 잡혀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나는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그들이 잡혀가는 것은
뭔가 죄가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던 어느 날은 내 친구들이 잡혀갔습니다. 
그러나 그때도 나는 침묵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내 가족들이 더 소중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들은 나를 잡으러 왔습니다.
하지만 이미 내 주위에는 나를 위해
이야기해 줄 사람이 아무도 남아 있지 않았습니다 


 이마에 붉은 띠 동여매고 '안티삼성'을 외칠 필요는 없다. 친구들에게 침 튀기며 설득할 필요도 없다. 그냥 조용히 삼성제품을 사지 않으면 된다. 삼성화재나 보험, 증권을 해약하면 된다. 물론 삼성에 반대하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면 말이다!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분류없음2011.10.23 12:31
 


 김용철 변호사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임직원들이 땀흘려 일한 대가가 이건희 일가의 사치와 허영을 위해 낭비돼 온 게 삼성의 역사다!
 
 삼성은 어떤 기업이고 지금까지 어떻게 해왔는지에 대해 전체적인 그림을 그리고 있는데 그 1편이 상속과 관련된 '에버랜드 전환사채 편법증여 사건'이다. 이 사건을 통해 이건희는 이재용에게 삼성을 물려주게 되는데 법의 판결은 '이 모든 일은 에버랜드 사장이 혼자서 알아서 한 일'이라고 하며 이건희와 이재용에게 무죄를 선고한다.

* 도표는 위키피디아와 김어준의 '닥치고 정치'를 참고해서 만든 것이다. 그림을 클릭하면 더 크게 볼 수 있다.


2011/09/10 - [안티삼성] - 적하효과정책(Trickle-down theory), 대기업이 성장하면 국민들도 잘 산다? 10대 기업의 경제기여도

결론
1. 16억의 세금만 내고 200조 기업을 물려받았다.
2. 이 모든 일은 이건희와 이재용 몰래 에버랜드 사장이 혼자 알아서 한 일이다.
3. 경영능력이 검증되지 않은 이재용에게 삼성그룹전체를 넘겨주기 위해 임직원들이 온갖 불법,탈법 행위를 저질렀다. 



더보기


Posted by 산골총각 cooco

티스토리 툴바